홈으로 > NEWS > KBO 보도자료

KBO 보도자료

KBO 리그 확진 선수 접촉 1군 선수 전원 음성 판정

- 8월 31일 확진 판정 받은 한화 재활군 선수와 접촉 후 1군 콜업 된 한화 선수 2명 긴급 진단검사 실시, 전원 음성 판정

- 한화 퓨처스리그 선수와 직원 중 40명 1차 진단검사에서 전원 음성 판정, 외부 거주 선수와 직원

 36명 추가 진단 검사 진행 중

- 8월 25~26일 서산에서 경기한 LG 퓨처스리그 선수단도 금일 중 전원 진단 검사 진행

- 음성 판정 선수들은 예방 차원에서 역학조사관 판단 전까지 격리

- 1일 잠실 한화와 두산의 1군 경기는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오후에 진행 여부 결정

- 1일 한화와 LG 퓨처스리그 경기는 중단, 선수단 진단검사 결과 후 재개 일정 결정

- KBO, 각 구단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엄격한 추가 대응 지침 강조

 

2020. 9. 1. (화)

 

KBO(총재 정운찬)는 8월 31일 한화 재활군 선수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긴급히 접촉 선수 및 구단 직원 등에 대한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확진 선수는 30일 늦은 오후부터 발열이 시작됐다. 25일 이후 2군에 있었던 선수 중 1군에 콜업 된 한화 선수 2명과 이들과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선수 2명이 1일 오전 2시경 KBO가 긴급 지정한 병원에서 진단검사를 받았고 1일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한화는 서산 훈련장에 거주하는 선수와 직원 40명에 대해서도 곧바로 진단검사를 실시했고, 1일 오전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 외부 거주 선수 등 추가 선수, 임직원, 협력사 직원 등에 대해서도 진단 검사를 실시 중이다.

 

25~26일 서산에서 원정 경기를 치른 LG 퓨처스팀 역시 선수단과 프런트 전원 진단 검사가 진행 중이다.

 

음성 판정을 받은 선수들은 예방 차원에서 역학조사관의 판단 전까지는 격리하기로 하였으며, 1일 잠실 한화-두산의 경기는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오후에 진행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아직 진단검사가 최종 진행되지 않은 한화와 LG의 퓨처스 경기는 1일 중단되며 진단검사 결과에 따라 이후 일정이 결정된다.

 

KBO는 1일 각 구단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매뉴얼의 엄격한 준수 등 추가 대응 지침을 강조했다. 선수단의 개별 모임을 금지하고 타 구단 선수와 악수, 식사, 동일 이동수단 이용, 버스 탑승 등을 일체 금지하며 위반 시 강력히 제재하기로 했다.  끝.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