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KBO 보도자료

KBO 보도자료

CJ E&M 넷마블, 2012 아시아시리즈 메인 타이틀 스폰서 계약체결

  • 공식명칭 ‘2012 마구매니저 아시아시리즈’로 결정
  • 스마트폰 야구게임 ‘마구매니저, ’마구마구’의 감독모드로 인기
 
한국야구위원회(총재 구본능)는 오는11월8일부터11일까지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리는2012 아시아시리즈의 메인 타이틀 스폰서로 CJ E&M 넷마블(이하 넷마블, 부문대표 조영기,www.netmarble.net)을 확정했다.
 
공식 타이틀 명칭은 ‘2012 마구매니저 아시아시리즈’이며KBO와 넷마블은 금일(22일) 14:00 인천 문학야구장 대회의실에서 조인식을 체결했다.
 
넷마블은 “‘마구마구’‘와 “마구매니저” 등 야구게임을 서비스하고 있는 회사로 지난2009년부터2010년까지 국내 게임업계 최초로 ‘CJ마구마구 프로야구’라는 타이틀로 프로야구 공식 타이틀 스폰서를 지낸 바 있다.
 
이 날 조인식에는 넷마블 조영기 부문대표를 비롯해 애니파크 김홍규 대표, KBO 양해영 사무총장 등이 참석하였으며, 넷마블 조영기 부문대표는 “아시아야구강국6개팀이 참가하며, 역대 가장 큰 규모로 국내에서 처음 개최되는2012 아시아시리즈의 공식 타이틀 스폰서로 함께 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또한, KBO 양해영 사무총장도 “지난2009년 ‘CJ마구마구 프로야구’ 타이틀 스폰서 계약 체결 이후 ‘아시아시리즈’로 또 한 번 넷마블과 의미 있는 타이틀 스폰서 계약을 체결하고 프로야구와의 인연을 이어가게 되어 반갑고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번2012 아시아시리즈의 공식 타이틀 명칭으로 선정된 스마트폰 야구게임 ‘마구매니저’는 온라인 야구게임 ‘마구마구’의 감독모드로 이용자가 ‘선수’가 아닌 ‘구단주’가 되어 선수육성을 통해 자신의 팀을 최고의 팀으로 키워갈 수 있어 현재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이 게임은 티스토어, 올레마켓, 유플러스 앱마켓 등 이통사3사 마켓을 통해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끝-
 
*별첨: ‘2012 마구매니저 아시아시리즈 엠블럼’ 및 행사사진1부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