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방역패스 의무화+백신 적극 권고' KBO 스프링캠프 방역 지침 발표

photo/images/2022/1/202201241416775243_61ee36f609123.jpeg

[OSEN=이후광 기자] 다가오는 2022 KBO 스프링캠프도 방역패스가 의무화된다.

KBO는 24일 2022 KBO 스프링캠프부터 적용될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발표했다.

핵심 지침으로는 스프링캠프에 합류하는 전체 인원을 대상으로 방역패스 적용을 의무화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스프링캠프지에 출입하는 선수단 및 관계자를 포함해 미디어(기자), 중계팀, 심판위원 등 모든 인원은 유효기간 내 예방접종완료자 또는 2일 이내 PCR 음성이 확인된 인원 등 방역패스 소지자만이 출입 가능하다.

또한, 그라운드 훈련을 제외한 모든 구역에서 마스크 착용도 의무화된다. 덕아웃 및 라커룸과 같은 실내·외 전 구역에서 감독, 코치, 선수단, 구단 관계자를 포함한 모두가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이번 지침은 2월 1일부터 2022년 KBO 시범경기 개최 전까지 적용되며, 정부 및 방역 당국의 방역 지침을 절대 준수하는 기본 원칙을 전제로 구성됐다.

한편, KBO는 중증 감염을 예방하고, 오미크론 등 변이 바이러스에 대비하게 위해 백신접종완료를 적극 권고하고 있다. /backlight@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