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박진만 감독, “마무리 캠프 통해 어린 선수 많이 성장 큰 수확” 

news/images/2022/11/202211261133776216_63817b46351b2.jpeg

삼성 라이온즈가 오키나와 마무리캠프 일정을 마치고 지난 25일 오후 8시 50분 LJ274편으로 김해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지난 2일부터 23박 24일동안 진행된 이번 마무리캠프는 ‘4일 훈련, 1일 휴식’일정으로 훈련량이 그 어느 때 보다 많은 지옥 훈련이었으며 근력 및 체력 보강, 기본기를 강화하는데 초점이 맞춰졌다.

마무리캠프 일정을 마치고 돌아온 박진만 감독은 “저연차 선수들 위주로 꾸려진 이번 캠프에서는 선수들의 기본기 및 체력 강화에 중점을 두고 훈련을 했다. 강도 높은 훈련을 선수들이 기대 이상으로 잘 따라주었고, 움직임과 기술이 좋아진 선수들이 많이 보였다”고 총평했다.

이어 “마무리캠프가 종료되었다고 여기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비시즌기간 동안 선수들이 스스로 미흡한 부분을 계속 채워나갔으면 좋겠다. 이번 마무리캠프를 통해 어린 선수들이 많이 성장했다. 캠프에 참가하지 않았던 기존 주전선수들도 비활동기간 동안 정말 열심히 준비해야 내년 스프링캠프를 잘 소화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이번 마무리캠프는 선수들뿐만 아니라 코칭스탭, 지원스탭 모두가 성공적인 마무리캠프를 위해 혼연일체가 되어 훈련에 임했다. 모두가 맡은 바 업무에 최선을 다해서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다”면서 “약 24일 동안 수고 많았고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선수단은 오는 27일 대구 삼성라이온즈 파크에서 팬들과 함께하는 자선행사 ‘2022 라팍 운동회’를 진행한 뒤 12월부터 본격적인 비활동기간에 돌입한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