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3연승’ 손혁 감독 “경기 중반 빅이닝 덕분에 불펜 아꼈다”

news/images/2020/6/202006302143776314_5efb339e6a4ea.jpg

“경기 중반 빅이닝으로 불펜투수들을 아낄 수 있었다”

키움 히어로즈는 30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서 11-2로 승리하고 3연승을 달렸다.

선발투수 이승호는 6이닝 5피안타 5탈삼진 1실점 호투로 시즌 2승을 수확했다. 이지영과 박동원은 7타점을 합작했다.

손혁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오늘 이승호가 4일 휴식 후 등판에도 좋은 투구를 해줬다. 이승호와 배터리를 이루는 이지영은 승리 도우미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키움은 7회말 타자일순하며 6점을 뽑았다. 손혁 감독은 “타자들이 경기 중반 빅이닝을 만들어준 덕분에 불펜투수들을 아낄 수 있었다”며 웃었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