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롯데, '복덩이' 잭 렉스와 재계약...총액 130만 달러

news/images/2022/11/18/202211180901776321_6376cb9806b6a.jpg

롯데자이언츠는 외야수 잭 렉스와 재계약을 완료했다.

롯데는 18일 렉스와 총액 130만 달러(계약금 20만 달러, 연봉 100만 달러, 옵션 10만 달러)에 재계약했다고 발표했다.

렉스는 2022시즌 56경기(218타수)에 출전해 타율 0.330, 8홈런, 34타점, OPS 0.905, WRC+ 149.4을 기록했다. 렉스는 올시즌 우수한 타격 능력과 장타력을 보여주며 팀의 득점 생산에 크게 기여했다.

계약을 완료한 렉스는 “2023시즌에도 롯데자이언츠와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 선수단과 코칭스태프를 비롯한 팀 구성원 모두와 함께 할 새로운 시즌이 기다려진다. 내년 롯데자이언츠가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비시즌 동안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렉스는 롯데 팬들을 향한 존중과 감사도 잊지 않았다. 렉스는 “부산이라는 도시가 저에게 어떤 의미인지 설명할 수 없을 정도”라며 “야구에 대한 엄청난 열정, 서로에 대한 존중이 가득한, 오직 사직 경기에서만 느낄 수 있는 특별함을 저를 비롯한 모든 롯데 선수들에게 전해주는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