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LG, ML 3루수 외인 구했다...루이즈 100만 달러 계약

news/images/2021/12/28/202112280903774570_61ca561a8f0ab.png

LG 트윈스가 외국인 타자를 영입했다. 3루와 2루가 가능한 내야 유틸리티다.  

LG트윈스는 28일 새 외국인 선수 리오 루이즈(Rio Noble Ruiz)와 총액 100만 달러(계약금 15만달러, 연봉 60만 달러, 인센티브 25만 달러)에 입단 계약을 합의했다.

미국 국적의 내야수 리오 루이즈(1994년생, 우투/좌타, 키188cm/몸무게 95kg)는 2012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즈의 지명을 받고 입단했다.

2016년 애틀란타 브레이브스에서 메이저리그에 데뷔했고 2019시즌 볼티모어 오리올스 , 2021년 콜로라도 로키스로 팀을 옮겼다. 메이저리그 통산 315경기에 출장해 타율 2할1푼2리, 28홈런, 109타점, OPS .644를 기록했다.

루이즈는 “KBO리그의 명문구단인 LG트윈스의 일원이 되어 기쁘다. 내년 시즌에 좋은 모습을 보여 팀의 우승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준비 잘하겠다.”고 말했다. 

구단은 “루이즈는 뛰어난 수비 능력을 갖춘 내야수이고 좋은 선구안을 가진 중장거리 타자이다. 안정된 수비력과 수준급의 타격으로 팀에 꼭 필요한 역할을 잘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루이즈는 미국 현지에서 메디컬체크를 진행한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