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3년 25억 원' 김재호, 두산과 재계약 체결...'종신 베어스맨'

news/images/2021/01/12/202101081657775903_5ff81215b7238.png

프리에이전트 김재호(36)가 '종신 베어스맨'을 선택했다. 

두산베어스(사장 전풍)가 8일 내야수 김재호와 FA 계약을 마쳤다. 계약 조건은 계약기간 3년에 계약금 9억원, 연봉 16억 원 등 총액 25억원이다. 

계약을 마친 김재호는 “두 번째 FA 계약도 두산과 하게 돼 기쁘다. 고참으로서 후배들을 잘 이끌겠다”며 “유니폼을 벗는 날까지 최선을 다해 신인의 마음으로 뛰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