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삼성, 우규민과 1+1년 최대 총액 10억 원 계약

news/images/2020/12/31/202012311106777492_5fed324651a71.jpg

삼성 라이온즈가 31일 FA 우규민과의 계약을 완료했다. 이로써 삼성은 오재일 영입, 이원석 우규민 잔류 등 올 겨울 FA 시장에서 중요 협상을 마무리했다.

우규민의 계약 기간은 1+1년이다. 첫 1년간 성적이 선수와 구단이 합의한 기준을 충족할 경우 2년째 계약이 자동으로 연장된다. 해마다 연봉 2억 원과 인센티브 3억 원의 조건이다. 최대 총액은 10억 원이다.

우규민은 첫 FA 자격을 획득한 지난 2016년 12월 삼성과 4년 계약을 한 뒤 선발과 불펜으로 뛰었다. 지난 4년간 181경기에서 298⅔이닝 동안 16승(10구원승) 28홀드 22세이브 21패, 평균 자책점 4.70의 성적을 남겼다.

계약을 마친 우규민은 "다시 삼성의 푸른 유니폼을 입을 수 있어 기쁘다. 선후배들과 열심히 그리고 즐겁게 야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다가오는 시즌에 좋은 성적으로 보답할 수 있게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