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삼성, FA 이원석과 2+1년 최대 20억원 재계약

news/images/2020/12/31/202012291334779073_5feab7158e863.jpg

삼성 라이온즈가 이원석(34)과 FA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은 29일 "생애 두번째 FA 자격을 획득한 이원석과의 계약을 마쳤다. 계약기간은 2+1년이며, 최대총액은 20억원이다. 구체적으로는 계약금 3억원, 연봉 3억원, 인센티브 합계 8억원 등의 조건이다"라고 이원석과의 재계약 소식을 알렸다.

첫 2년간 성적이 선수와 구단이 합의한 기준을 충족할 경우, 나머지 1년의 계약이 자동으로 연장된다.

이원석은 지난 2016년 11월 라이온즈와 생애 첫 FA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4년간 계약금 15억원, 연봉 3억원 등 총액 27억원의 조건이었다.

지난 4시즌 동안 이원석은 라이온즈 중심타자로 활약했다. 총 481경기에서 타율 2할7푼1리, 70홈런, 305타점, OPS 0.793의 성적을 남겼다. 홈런과 타점은 이 기간 중 삼성 라이온즈 전체 타자 가운데 각 3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이원석은 “좋은 대우를 해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삼성이란 팀에서 계속 뛸 수 있게 돼 무척 기쁘다. 기회를 주신 만큼 준비를 잘 해서, 지난 4년 보다 더 좋은 성적으로 팬들에게 보답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