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1+1 100만 달러' 쿠에바스, KT와 재계약…"좋은 성과 기대"

news/images/2020/12/14/202011122013778684_5fad197051e44.jpg

윌리엄 쿠에바스(30)가 KT 위즈와 다시 한 번 손을 잡았다.

KT는 14일 "외국인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와 재계약했다"고 밝혔다. 쿠에바스는 총액 100만 달러(계약금 포함 연봉 75만 달러, 인센티브 최대 25만 달러)에 계약했다. 상호 합의한 옵션을 달성할 경우, 2022시즌 계약이 연장된다. 올시즌 쿠에바스는 계약금 포함 연봉 90만 달러, 인센티브 최대 10만 달러에 계약한 바 있다.

KT 발표에 앞서 미국 매체 'ESPN' 엔리케 로하스 기자는 "쿠에바스가 2021년 연봉 100만 달러의 계약에 합의했다. 170만 달러 규모의 2022년 선수 옵션이 포함돼있다"고 전하기도 했다.

2019시즌 KT 유니폼을 입은 쿠에바스는 2년간 57경기에서 23승18패, 평균자책점 3.84를 기록했다. 올해는 27경기에 등판해 10승8패 평균자책점 4.10을 기록했고, 2년 연속 두 자릿수 승수를 달성했다. 두산과의 플레이오프 3차전에선 선발 등판해 8이닝 1실점으로 호투했다.

이숭용 KT 단장은 "2020시즌에는 부상 등으로 다소 기복 있는 모습을 보였지만, 13승을 기록한 2019시즌과 비교했을 때 전체적인 데이터는 유사했다"며 "신체 컨디션과 구종 세부 지표 평가 등에서 다음 시즌에도 좋은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