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하주석-정은원 2G 연속 멀티히트, 장민재-김민우 4이닝 호투

news/images/2020/03/21/202003211621774499_5e75c0bf78fff.jpg

한화 하주석과 정은원이 2경기 연속 멀티히트를 쳤다. 

한화는 2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자체 청백전을 가졌다. 지난 17일에 이어 두 번째 청백전에서 하주석과 정은원이 나란히 2안타 멀티히트를 터뜨리며 2경기 연속 좋은 타격감을 뽐냈다. 

첫 청백전에서 각각 2안타, 3안타를 터뜨린 정은원과 하주석은 이날도 백팀 1~2번 타자로 테이블세터를 이뤘다. 정은원은 1회 중전 안타, 5회 좌전 안타로 출루했다. 하주석도 5회 우전 적시타에 이어 7회에도 좌전 안타로 활약했다. 

백팀 3번타자 송광민도 1회 좌전 안타를 치고 나간 뒤 4회에는 중견수 키 넘어가는 2루타를 터뜨리며 멀티히트를 가동했다. 청팀에선 2번 장진혁이 유일하게 2안타를 기록했다. 

마운드에선 투수들의 호투가 돋보였다. 선발 경쟁을 벌이고 있는 장민재과 김민우가 모두 4이닝 호투를 펼쳤다. 청팀 장민재는 4이닝 4피안타 무사사구 2탈삼진 1실점(비자책), 백팀 김민우는 4이닝 4피안타 1볼넷 3탈삼진 1실점으로 역투했다. 

이어 청팀은 한승주(2이닝 1실점 비자책), 윤호솔(1이닝 무실점), 송윤준(1이닝 무실점), 안영명(1이닝 무실점) 순으로 던졌다. 백팀은 윤대경(2이닝 무실점), 김범수(1이닝 1실점), 신정락(1이닝 무실점), 정우람(1이닝 3탈삼진 무실점)이 이어 던졌다. 

경기는 2-2 무승부로 끝났다. 한화는 23일 3번째 자체 청백전을 갖는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