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NEWS > NEWS

NEWS

'키움과 같은 비행기 귀국' 두산, 1・2군도 훈련 중단

news/images/2020/03/16/202003161502775322_5e6f17add4a7b.jpg

두산 베어스도 코로나19 여파로 1,2군 훈련을 전면 중단했다.

두산 관계자는 16일 "두산 2군이 키움 히어로즈와 같은 비행기를 타고 귀국했다. 오늘 키움 2군 선수 중에서 발열 증상자가 나왔던 만큼, 결과가 나올 때까지 잠정적으로 훈련으로 중단한다"고 밝혔다.

키움은 이날 2군 선수 중 한 명이 발열 증세가 나와 예정돼 있던 1,2군 훈련을 모두 중단했다. 두산은 대만 가오슝에서 퓨처스 스프링캠프를 진행한 뒤 지난 10일 키움 1,2군 선수단과 전세기편으로 함께 입국했다.

이날 두산은 잠실에서 자체 청백전을 진행한 가운데 퓨처스 스프링캠프에서 뛰었던 김대한, 권민석 등이 합류해 함께 경기를 했던 만큼, 두산도 잠정적으로 청백전 등 일정에 대해 중단 결정을 내릴 수밖에 없었다.

두산 선수단은 결과가 나올 때까지 외출을 자제하며 키움의 결과 발표를 기다리게 됐다. 

[Copyright ⓒ KBO 홈페이지 뉴스, 기사, 사진은 KBO 홈페이지 자료 입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인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